Loading...

2018년 결산 : 한 해의 시작은 봄부터 아니겠어요 ( ͡° ͜ʖ ͡°)

와우산 타이핑 클럽의 2018년 결산✨은 2018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 사이에 시작했거나 종료된 전시를 기준으로 1명의 멤버라도 본 전시는 목록에 추가하는 방식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이 시트는 본래 콘노 유키가 내부용으로 작성해둔 ‘전시 격납고'에 기반합니다. 멤버 중 아무도 보지 못한 전시는 목록에서 제외됐습니다. 그러므로 이는 2018년 전체 전시 리스트가 아님🙅🏻‍♀️을 밝힙니다. 멤버들은 2018년 한 해 동안 총 494개의 전시를 봤습니다. 이중 8명의 멤버가 모두 관람한🙋🏻‍♂️🙋🏻‍♀️ 전시는 총 12개였습니다. 시트에서는 494개의 전시를 개인전/단체전/레지던시/판매행사/오픈스튜디오/소장품전 등의 카테고리로 분류했고, 전시 시작일을 기준으로 정렬했습니다. WTC 멤버들이 텍스트를 생..

  • 2019.03.01 16:02

2018 광주비엔날레 <이제 오늘이 있을 것이다> 파빌리온 프로젝트

2018 광주비엔날레 <이제 오늘이 있을 것이다> 파빌리온 프로젝트광주시민회관, 2018. 9. 6 - 10. 20글 김이현, 송이랑, 장예지 익명의 밍크, 익명의 오리, 익명의 회색곰으로 분한 와우산 타이핑 클럽 세 명의 필자가 2018년 9월 8일에 관람했던 2018 광주비엔날레의 파빌리온 프로젝트인 <이제 오늘이 있을 것이다>를 톺아본다. 시간적 격차로 인해 다소 휘발된 기억을 환기하기 위해 당시의 현장성을 담은 텍스트와 사진 등을 참고했다. 세 명은 하나의 전시에 대해 리뷰를 공유했고 구글 문서에 동시 접속하며 하나의 텍스트를 생산했다. 파빌리온 프로젝트는 2018 광주비엔날레의 위성 프로젝트로 해외의 미술기관을 초대하여 연계 전시를 개최한다. 파리의 팔레 드 도쿄는 이 파빌리온 프로젝트를 통해 ..

  • 2019.01.16 17:03

도쿄특집 01 - 데이터로 보는 도쿄 전시공간

👩🏻‍💻와우산 타이핑 클럽👨🏻‍💻의 이번 특집은 도쿄🗼의 전시공간✨입니다. 김이현, 송이랑, 이상엽, 장예지 그리고 콘노 유키(Yuki Konno)는 지난 2월, (본의 아니게 일정이 겹쳐) 함께👫 도쿄에 다녀왔습니다. 이들은 각각(또는 함께) 총 50여개의 전시를 관람👀하며 도쿄의 동시대 미술🖼의 지형을 직접 살펴보고, 그 동안 서울에서 봤던 것들과 비교🤷🏻‍♀️하며 리뷰를 쓰고, 각자의 소회를 대담💬으로 풀어봅니다. 또한 도쿄의 전시공간 운영자/기획자🙋🏻‍♂️와 만나 이들에게 지금 도쿄의 동시대 미술에 대해서도 직접 들어봅니다.1️⃣ 데이터로 보는 도쿄 전시공간다섯 명이 일본에서 다녀온 전시공간을 데이터로 정리💁🏻했습니다. 보고 온 공간의 전시🖼를 비롯하여 공간 형태🏠나 위치📍도 정리하였습니다. [전..

  • 2018.05.01 19:02

도쿄특집 02 - 여전히 저장되며 살아남은 캐릭터에 대하여, 스기모토 켄스케 <수십 년이나 전에 죽었다.>

여전히 저장되며 살아남은 캐릭터에 대하여스기모토 켄스케, <수십 년이나 전에 죽었다.>, 중앙본선화랑, 2018. 1. 26 – 2. 3글 김이현(중앙본선화랑으로 향하는 풍경) 여행자는 수많은 장소를 다니며 수많은 사진을 찍는다. 셀카나 풍경, 음식 사진 등 다양한 사진을 가장 많이 찍는 시간이 아마 여행일 것이다. 여행에서 많은 사람이 사용하는 스마트폰 사진 촬영은 어떠한가? 우리는 스마트폰의 카메라 앱에서 셔터를 누르기 전에, 초점을 맞추고 싶은 부분을 터치해서 조정한다. 알맞게 초점이 맞춰졌을 때야 비로소 셔터를 터치하고 사진을 찍게 되는 것이다. 이러한 일은 여행에서 아주 일상적인 일이다. 이렇게 사진을 찍으며 돌아다닌 도쿄에서 방문한 중앙본선화랑(Chuohonsengarou, 中央本線画廊)은 초..

  • 2018.05.01 19:01

WTC의 스크랩 - 김이현

📍김이현의 스크랩 - 5장01번 : 윤지영 / 04 02번 : 이은희 / 08 - Flat Blue Sky_103번 : 권해일 / 06 - #03a_02. 2017 04번 : 조혜진 / 07 - Pineapple in Hanoi 05번 : LBK x Hideyuki Yamano / 04 - Hideyuki Yamano BCG025_400% 1. 가기 전에 생각했던 키워드 혹은 선정기준은 이렇습니다.👉 <더 스크랩>에 가기 전에 생각했던 키워드나 선정기준은 없었다. 작년부터 <더 스크랩>에 관한 많은 사진을 봤고, 많은 사담을 들어봤지만 나는 천 개의 사진을 눈앞에 둔 경험, 그중 5장을 고르는 경험, A4 크기의 실제 사진을 갖는 경험이 없었다. 그렇기 때문에 <더 스크랩>에 가기 전에 선택의 기준을 미..

  • 2017.12.26 12:20